시베리아에서 직수입한 최상급 차가 버섯!
오늘 하루동안 보지 않기

논문자료

게시판 상세
제목 차가버섯 추출물 연구결과...
작성자 관리자 (ip:)
  • 평점 0점  
  • 작성일 2007-09-07
  • 추천 추천하기
  • 조회수 1023
S. 피아스코프스키와 S. 리흐테르 (폴란드, 사설 연구실) 1952년에 우리가 시작한 연구의 목적은 소화기를 거치지 않고 직접 혈액을 통해 인체 내로 들어갈 수 있는 차가 약을 만드는 것이었다(Piaskowski, 1956, 1957). 우리는 연구 작업을 하는 전 기간 동안 폴란드 동북 지역에서 가을에 채취한 동일한 원료를 사용하였다.

민간의학에서 차가 탕제를 사용하고 있기 때문에 우리는 제일 먼저 물 추출물로 약을 개발하고 실험용 동물들을 대상으로 그 양의 효과를 검사한 다음 사람에게 임상을 함으로써 민간의학의 처방이 옳은지 여부를 확인하기로 결정했다.

폴란드에서는 이미 1929년에 베얄로베즈스키국립공원 연구실의 I. 카르핀스키가 이 연구를 처음으로 시작한 바 있었다. 1937년에는 가티-코스티알이 동료들과 함께(Gatty-Kostyal I dr., 1937) 차가 추출물이 실험용 동물들에게 미친 효과에 관한 연구 결과를 발표했다. 이 연구는 크라코프와 바르샤바의 제약연구소에서 수행되었다.

쥐에게 에를리흐 육종을 주입시킨 다음 차가 물 추출물로 치료를 한 것이다. 조사 결과 연구자들은 이 약이 주입된 종양의 성장을 억제한다는 결론에 이르렀는데, 이에 대한 최고의 증거는 육종이 주입된 동물들의 생존기간은 32일이었던 반면 비교군의 동물들의 경우 생존기간이 24일에 불과했다는 사실이다.

쥐를 대상으로 한 실험에서는 엔슨 육종이 주입되었다. 차가 약이 주입된 쥐의 경우보다 더 높은 수준으로 종양의 성장을 둔화시킨 것으로 밝혀졌다. 이 쥐들은 92일간 생존하였던 반면 비교군의 쥐들은 47일간만 생존했다. 이 실험 결과 차가 약은 종양의 초기 단계에 사용한다면 효과적으로 작용한다는 사실이 확인되었다.

이 관찰의 핵심은 차가 약이 거의 언제나 질병의 최후 단계에만 사용되기 때문에 그 효능이 현저히 낮아진다는 데 있다. 1954-1956년에는 V. 스테파니악이 바르샤바농업학교 수의학부 외과병원에서 개를 대상으로 조사를 하였는데 이 개들은 자연발생적으로 종양이 생긴 개들로서, 종양의 종류는 주로 슈티커 육종이었다. 이 종양들은 임상적으로 판정되었고 부분적으로는 조직학적으로도 판정되었다.

14마리의 개들에게 차가 약을 정맥 주사하고 상시적으로 관찰하였다. 13마리의 개들은 임상적으로 호전된 것이 확인되었다. 생식기에 악성 종양이 생긴 동물들에게서 특히 호전의 징후가 분명히 두드러졌다.

치료 초기에 종양의 출혈이 매우 급속하게 멎었으며 종양이 축소되고 약간 굳어졌다. 차가 약은 종양의 성장을 억제해주었으며 몇몇 경우 종양이 점차 줄어들었다. 약을 종양에 직접 주입하자 치료 효과가 크게 상승하였다.
차가추출물이 항암효과과 있으며 암예방에 도움이 된다는 사실이 입증 되었다.

주입된 자리에 염증이나 화농성 상처, 그 외 다른 임상적 징후들도 생기지 않았는데 이것으로 볼 때 주사된 약이 조직을 자극하지 않는다는 것이 입증되었다. 그러나 약의 사용을 중단하자 동물의 상태가 악화되었다. 같은 현상이 사람에게서도 관찰되었다.
첨부파일
비밀번호 수정 및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댓글 수정

비밀번호 :

수정 취소

/ byte

비밀번호 : 확인 취소

고객만족센터

02-512-1180

  1. 메일: befungin@naver.com
  2. 평일: 09:00~19:00 / 토요일: 09:00~15:00

은행계좌 안내

  1. 우리 1005-881-121280
  2. 기업 999-1122-3344
예금주: ㈜야로슬라블코리아